• A/S네트웍스
  • A/S문의 및 부품
  • 공지사항
  • Q&A

공지사항

디앨, 베트남산 249kg 소형LPG저장탱크 본격 보급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/   작성일2019-05-21 /   조회925회

본문

베트남에서 생산된 249kg 소형LPG저장탱크를 적재한 콘테이너를 싣고 온 트레일러 앞에서 유병조 디앨 전무를 비롯한 디앨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.


LPG저장탱크와 벌크로리 등 특정설비 전문기업인 디앨(주)(대표 임근영)은 베트남에서 철판 용접을 하고 국내에서 조립한 249kg 용량의 소형LPG저장탱크를 본격적으로 시판에 나선다고 밝혔다.
다임폴라특장에서 디앨로 사명을 변경한 후 지난 2016년 베트남 호치민에 비나디앨이라는 상호의 현지법인을 설립, 63기의 249kg 소형LPG저장탱크를 수입했으며 5월부터는 매월 500기씩 수입 및 판매할 방침이다.
지난해 2월부터 각종 인허가 및 생산설비 준비, 시제품 생산을 거쳐 올해 4월부터 본격적인 양산체제에 도입한 것이다.
현지법인인 비나디앨(주)는 1만6,528㎡의 부지에 3,305㎡ 규모의 건물 2개동을 갖추고 있으며 1개동에서 연간 6,000여개의 소형LPG저장탱크를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.
디앨의 관계자는 “베트남 현지에서 용접 등 기본 공정에 관한 작업을 거치고 이를 국내에 수입해 쇼트처리 및 분체도장, 밸브 등 각종 부품 체결과 검사절차를 밟아 소형LPG저장탱크를 출시하게 된다”고 말했다.
베트남에서 생산하는 소형LPG저장탱크는 포스코에서 생산한 철판을 사용하며 4명의 본사 직원이 품질관리를 실시하고 있어 국내와 같은 방식의 생산 및 품질관리가 이뤄져 고품질의 소형LPG저장탱크 생산이 이뤄지게 된다고 강조했다. LPG탱크 및 벌크로리, 초저온가스 운반차량, 유조차, 시멘트운반차(BCT) 등 특장차량을 내년부터 본격 생산하기 위해 올해 하반기 비나디앨 공장 증설에 나설 계획이다.
윤순태 디앨 부사장은 “LPG와 초저온 등 저장탱크는 무엇보다 안전이 중요한 만큼 철저한 품질관리와 기술 노하우를 접목시켜 나가야 한다”라며 “고객들에게 변함없는 서비스와 만족할만한 품질과 안전을 담보해 나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해 나갈 것”이라고 강조했다.


출처 : 투데이에너지(www.todayenergy.kr)

공지사항 목록